카드뉴스 367호. 하나회 해체 - 통합 교단 내 사조직 해체 (증경 총회장 포함)

정녕 통합 교단 희망 없는가 ? 수술이 가능할까 ? 차라리 나가서 교단을 만드는게 ?

예장통합뉴스 | 기사입력 2019/10/22 [00:40]

카드뉴스 367호. 하나회 해체 - 통합 교단 내 사조직 해체 (증경 총회장 포함)

정녕 통합 교단 희망 없는가 ? 수술이 가능할까 ? 차라리 나가서 교단을 만드는게 ?

예장통합뉴스 | 입력 : 2019/10/22 [00:40]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 

1. 다니엘회

 

서정운(장신대 전 총장) 김지철(소망) 임성빈(장신대 총장) 손달익(서문, 예장 통합 전 총회장) 황성은(창동염광, 교인 1만명 이상) 장경동(분당 가나안, 교인 1만명 이상) 최삼경(빛과소금) 배요한(신일, 교인 1만명 이상) 등

김지철 라인 - 김지철 서정운(장신대 전 총장) 황성은 손달익 임성빈 배요한 이순창(연신교회) 류영모 목사 등이 참여

손달익-김지철-임성빈 라인 계열 

장신대 학부’ 그룹으로 류영모 일산 한소망교회, 황 성은 서울 창동염광교회, 배요한 서울 신일교회, 박만호 부천 복된교회 등 예장 통합 중대형교회 리더십 중 상당수가 학부 출신

김보현 목사 NCCK 이홍정 총무

 

2. 교수파, 시민단체파, 높은뜻 비슷하게 따라하는 분립파로 구성됨

 

3. 교수파 - 장신대 엘리트 코스 라인, 6개 지방 신학대 라인

 

4. 시민단체파 - 임성빈 장신대 총장 (기윤실 대표), 중형교회 중심으로 시민단체 활동 무임승차 목사들

 

5. 해외 한인 교회 및 해외 유학파 - 지방 대형교회 청빙 이후 서울 대형교회로 진출 (대표적 케이스로 새문안교회 이상학 목사)

 

6. 은퇴그룹 - 이수영, 김지철, 김동호, 유경재 목사

 

7. 중대형 교회 무임승차 그룹 - 새문안교회 이상학 목사(신영복 사상 추종, 전 포항제일교회 목사), 포항제일교회 박영호 목사(미목연 원장, 김지철 라인), 연동교회 등

 

8. 아드폰테스와 같이 중대형교회 무임승차 목사들

 

9. 높은뜻 프랜차이즈 계열사 그룹 - 김동호 목사, 높은뜻 대표 오대식 목사, 전 대표 이장호 목사, 높은뜻 프랜차이즈 목사들(생개척은 없고 줄 잘 서고 라인 잘 타서 하는 자들),

 

10. 장신대 성명 발표 기수 명단들, 장신대 신정 이사장, 임성빈 총장, 세교모 교수들, 아드폰테스, 독일선교회, 한목협, 한목윤

 

11. 각종 시민단체들 - 기윤실 외 추종 시민세력들(세반연, 교회개혁실천연대, 성서한국, 좋은교사운동, 기독법률가회 등), 평화나무 등

 

12. 각종 사모임 - 열린신학바른목회 (열바), 예장연대, 미래목회와 말씀연구원, 아드폰테스, 각종 해외선교회 등

 

 

※ 어떻게 된게 미목연(미래목회와 말씀연구원)이나 열바(열린신학바른목회)나 다 하는 강의 내용이나 강사가 하나같이 왜 이 모양인가 ? 정말 통합측은 희망이 없는 건가 ? 어디서 부터 손을 대어야 하는 건가 ? 손 댈 수 없을 정도로 모든 중대형교회는 전부 다 각종 사조직에서 모든 기득권과 그들만의 리그를 하고 있으니, 어떻게 통합교단이 건강할 수 있으며, 부흥을 기대할 수 있는가 ? 생개척은 하나도 없고 중대형교회 학연 지연 연줄로 청빙되어서 시건방이나 떨고 생개척한 목사들 교회를 우습게 알고 있으니, 누가 생개척은 할 것이며, 누가 건강하게 교회를 하려고 하겠는가 ? 그냥 편하게 줄 잘서고 라인 잘 타서 해외 한인 선교회 가서 아이 자녀 교육 시키고, 해외 한인 교회 담임 하다가 국내 중대형 교회 목사 자리 꿰차면 되니, 1세대 개척자가 가고 나서는 모든 중대형 교회 알짜배기는 무주공산이로구나, 서로 먹으려고 달려드니

 

※ 이들 강좌의 내용과 제목과 강사 구성의 면면을 보라.

더 이상 뭐라고 논평하고 싶지도 않다 여러분들이 알아서 보시고 판단하십시오.

 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 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▲     © 예장통합뉴스

 

 

 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