카드뉴스 637호. 교회가 보수든 진보든 예수를 구주로 믿고 시인하면 구원 받습니다. 그러기에 교회는 진영논리로 상대편 가르듯이, 교회를 적대시하며 교회를 파괴 분열하는 도구로 사용되어서는 안됩니다.

예장통합뉴스 | 기사입력 2020/05/21 [13:39]

카드뉴스 637호. 교회가 보수든 진보든 예수를 구주로 믿고 시인하면 구원 받습니다. 그러기에 교회는 진영논리로 상대편 가르듯이, 교회를 적대시하며 교회를 파괴 분열하는 도구로 사용되어서는 안됩니다.

예장통합뉴스 | 입력 : 2020/05/21 [13:39]

 

 

카드뉴스 637호. 교회가 보수든 진보든 예수를 구주로 믿고 시인하면 구원 받습니다. 그러기에 교회는 진영논리로 상대편 가르듯이, 교회를 적대시하며 교회를 파괴 분열하는 도구로 사용되어서는 안됩니다. 

 

▲     ©예장통합뉴스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관련기사목록